skip to Main Content

HOME

GC녹십자셀, 상반기 매출 177억..전년比 43.1%↑

영업이익 44억(86.1%↑), 당기순이익 109억(630.6%↑) 집계..이뮨셀엘씨 매출액 169억(41.4%↑)

 

GC녹십자셀은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 2019년 상반기 매출액이 전년동기 대비 43.1% 상승한 177억원을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86.1% 증가한 44억원, 당기순이익은 630.6% 증가한 109억원을 달성했다.

 

2018년 4월 인수한 일본 세포치료제 선도기업 GC림포텍(Lymphotec Inc.) 자회사 실적을 반영한 연결재무제표 기준은 2019년 상반기 매출 187억원, 영업이익 44억원, 당기순이익 110억원을 기록했다.

 

항암제 이뮨셀엘씨가 전년보다 41.4% 증가한 169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GC녹십자셀의 실적 상승을 이끌었다.

 

이득주 GC녹십자셀 대표는 “최근 CAR-T 등 면역세포치료제가 항암제 시장의 세계적인 트렌드로 각광받고 있고, 국내에서도 첨단바이오법 등이 제정됨에 따라 산업적인 발전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생각한다”라며 “GC녹십자셀은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GC녹십자셀은 최근 목암생명과학연구소와 물질 사용실시 계약을 체결해 메소텔린(Mesothelin)을 표적하는 췌장암 CAR(Chimeric Antigen Receptor)-T 치료제 개발을 본격화하고 있다. 내년 미국 1상 임상시험 진입을 목표로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Resources: Biospectator ( http://www.biospectator.com/view/news_view.php?varAtcId=8260)

Back To Top